본문 바로가기


우리 인류가 가져야 할 최고의 가치는 인간에 대한 존엄한 사랑과 지구 사랑입니다.



일지희망편지

제 2436 호

한 해를 시작할 기회, 설날


한 해의 시작은 대나무의 마디와 같아서
같은 시간의 연속임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시작이라고 느껴집니다.

지난 1월 1일 새해를 맞아
결심한 일들은 잘 지켜지고 있습니까?
“작심삼일이다. 나는 얼마 못 간다”고
포기하진 않았습니까?

작심 1일을 세 번 하면 3일이 됩니다.
작심 3일을 세 번 하면 9일이 되지요.

설날이 있어 우리는
새해맞이를 또 한 번 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원하는 변화된 모습을 상상하고
미리 진심으로 기뻐하고 축하해주십시오.
여러분의 결심을 이루는 동력이 될 것입니다.

from. 일지이승헌

 


더보기

일지희망편지 APP 일지희망편지 신청하기 일지희망편지 선물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