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리 인류가 가져야 할 최고의 가치는 인간에 대한 존엄한 사랑과 지구 사랑입니다.



일지희망편지

제 2190 호

껍질을 깨고 나오는 아이


* 매주 목요일은 부모님, 선생님을 위해 희망을 발송합니다.


병아리가 알에서 나오기 위해서는
새끼와 어미 닭이 안팎에서
서로 껍질을 쪼아야 합니다.

새끼와 어미 닭이 동시에
알을 쪼기는 하지만
병아리를 세상 밖으로
나오게 하는 것은
어미 닭이 아닙니다.

결국, 알을 깨고 나와야 하는 것은
병아리 자신입니다.

아이 스스로 자신과 대화하고
자신의 답을 찾을 수 있도록
뇌력을 키워주십시오.

스스로 선택한 꿈과 방향을
당당하게 밝힐 수 있는 아이는
자기 삶을 책임질 줄 아는 
매력적인 어른으로 성장할 것입니다.

from. 일지이승헌

더보기

일지희망편지 APP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합니다. [전문보기]